대전 최중심 아파트 ‘목동 모아엘가 그랑데’ 6월 오픈 > 보도자료

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대전 최중심 아파트 ‘목동 모아엘가 그랑데’ 6월 오픈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261회 작성일 21-06-17 11:18

본문

[비지니스코리아=정석이 기자] 

가파른 집값 상승, 각종 부동산 규제로 인해 중소형 아파트가 분양시장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. 20, 30대 젊은 층을 비롯해 40대까지 내 집 마련을 꿈꾸는 수요자들의 발길이 중소형 아파트로 향하고 있다.

대구, 광주에 이어 가장 높은 아파트가 상승률을 기록하고 있는 대전, 그것도 KTX서대전역 인근에 위치해 향후 더 높은 프리미엄을 보유하게 될 ‘목동 모아엘가 그랑데’에 일대 수요자들의 시선이 향하고 있다.

주택시장에서 강세를 띄는 39㎡(임대)/59㎡/62㎡/77㎡/84㎡의 중소형 평형대로, 늘어나고 있는 1~2인 가구는 물론 가족 세대에도 적합한 평면이다.

최근 증가하고 있는 미세먼지에 대한 걱정도 덜 수 있다. 엘리베이터 항균 필터, 미세먼지 저감 헤파필터 등을 적용할 예정이며, 안전하고 쾌적한 생활을 보장받을 수 있다.

지하철 1호선 오룡역, KTX서대전역(호남선), 대전역(경부선), 동서대로가 인접하며 2호선 트램(예정), 서대전네거리역(예정) 등으로 교통 프리미엄이 한층 더 높아질 예정이다.

대전목동초등학교는 단지 앞 도보 통학이 가능한 위치로, 등하교시 안전사고에 대한 걱정을 덜 수 있고, 그밖에 초ㆍ중ㆍ고ㆍ대학교까지 명품학군을 품고 있어 자녀를 둔 학부모 수요층에게 인기다.

코스트코,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와 충남대병원, 대전성모병원, 대전선병원 등 병원 시설이 인접해 있어 생활반경 내 원스톱 생활권 형성, 양지근린공원, 서대전공원 등 공원도 가까이 있어 산책, 운동 등 여가를 즐기기에도 좋다.

목동 3구역을 포함해 선화, 용두 재정비 촉진지구 충청광역철도 용두역 2024년(예정), 지하철 2호선 서대전네거리역 2027년(예정) 등 향후 다수의 개발계획이 예정돼 있어 그에 따른 수혜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출처 : http://www.businesskorea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69659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